TUTORIALAdobe와 AI

motionlab
조회수 5166

월간지 VIDEOARTS 06월   ::  www.motionlab.co.kr    www.mg25.com    www.25frame.co.kr   이병현 실장


생각보다 너무 빨리 우리 곁으로 스며든 인공지능 서비스들. ChatGPT가 포문을 열어 모두의 멘탈을 붕괴시킨지가 얼마 지나지 않아서 Adobe도 시작하였습니다. 이번 시간에는 포토샵 업데이트와 beta, After effects의 이펙트를 통해서 영상 디자인 등에서 사용할 수 있는 AI의 모습들을 확인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Photoshop Update + Beta


001. 어도비 포토샵 베타버전이나 업데이트를 설치해보시면 첫 시작부터 새롭게 바뀐 부분들을 설명해줍니다. 그 중 가장 첫번째로 눈에 들어오는 것은 바로 Generative Fill기능입니다. 다시 말해서 무엇인가를 만들어내는 Fill이라는 것입니다. 간단한 Prompt를 텍스트로 입력만 하면 됩니다. 이번 업데이트에서 가장 주목을 끌었던 부분입니다.




002. Adjustment Presets은 클릭 한번만으로 미리 설정된 톤으로 전체적인 분위기를 바꿔줍니다.




003. 새롭게 진화한 Remove Tool은 지우개처럼 삭제하고자하는 이미지를 배경에서 깔끔하게 없애줍니다.




004. 화면에서 직접적으로 Contexual Task Bar를 통해서 직관적으로 편하게 작업을 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005. 그라데이션 툴이 바뀌었습니다. 실시간으로 직접 보면서 적용을 할 수 있게 되었고, 수정도 간편해졌습니다.




006. 외부로 작업파일을 메일로 보내거나 공유할 때 주석을 달아서 보내거나 피드백을 받는 것이 편리해졌습니다.




007. 포토샵 베타버전을 실행하면 어도비 초기 설립자를 추모하는 화면이 처음에 나오네요.




Photoshop Generative Fill


01.내가 원하는 영역이나 위치에 내가 원하는 것을 넣으려면 합성이라는 것을 해야 합니다. 다른 오브제를 가져와서 전체적인 공간에 맞춰 어울리게 해야 합니다. 우리는 그것을 합성이라고 부릅니다. 인공지능이 발달하면서 이제 포토샵에서 합성이라는 단어는 생소해질 수도 있겠습니다. 모나리자 이미지를 불러왔습니다. 웹상에서 검색하시면 됩니다. ( 작가 사후 70년이 지나서 이제 라이선스가 풀린 명화입니다.^^ )

이미지에 자동으로 Bar가 생성되어 보입니다. 간단한 작업들을 이제 Task Bar에서 처리할 수 있습니다. 모나리자의 얼굴 부분만 선택을 합니다. 그런 다음 Generative Fill을 클릭합니다.




02. 입력하는 부분에 “a modern, sexy, cute, oriental women” 이라고 입력합니다. 그리고 Generate를 클릭합니다.




03.”a ghost of fear”를 입력하면 생각외로 보기 싫은 이미지들이 나옵니다. 이건 한 컷만 보겠습니다.



04.”a pretty woman in makeup”으로 입력한 결과물입니다.



05.prompt는 검색으로 찾으실 수도 있고, 원하는 단어를 파파고 같은 프로그램으로 영문번역하여 사용하셔도 됩니다.  



06. 너무 폭력적이거나 야한 단어 같은 경우는 가이드라인에 위배됩니다. 현재 베타버전이라서 좀 더 가이드라인이 높은 듯  합니다.





After Effect Plugin – Local Diffusion


01.애프터 이펙트의 새로운 이펙트를 소개해드립니다. Local Diffusion이라는 이펙트입니다. 인스톨하면 거의 7GB정도의 파일들이 설치됩니다. 현재 이미지 관련 AI는 크게 두가지 스타일로 이미지를 만들어냅니다. Prompt를 입력하여 텍스트만으로 이미지를 만드는 것과 이미지를 불러들여서 거기에 Prompt를 추가하여 만드는 방법이 있습니다.


여기에서는 먼저 이미지에 Prompt를 추가하여 만드는 방법을 보여드리겠습니다. 이미지를 한장 불러들입니다.




02. 이미지에 Local Diffusion 이펙트를 적용합니다. Model을 Advanced로 바꿔준 다음에 Mode를 Source + Text to lmage로 선택합니다. Source Layer에서 앞서 불러들인 이미지를 선택합니다.

애프터 이펙트에서는 Prompt를 입력할만한 곳이 마땅치 않습니다. 그래서 Mask를 생성한 후에 Mask이름에다가 Prompt를 입력하면 됩니다.

이펙트 창에서 Add Text Input버튼을 클릭합니다. 그러면 이미지에 Mask가 생성됩니다. Mask이름에 “After the war, a ruined city, a desert, a ruined city,highly detailed, hyper ornate details, atmospheric, volumetric lighting, cinematic, octane render, unreal engine, hyperrealistic”  이렇게 입력합니다. 이 단어들은 미드저니 등에서 자주 사용되는 Prompt들을 가져온 것입니다.   




03.전쟁 이후 폐허가 된 세기말적인 분위기를 연출하려고 했습니다. Seed값을 변경시키면 보시는 것처럼 다양한 스타일의 결과물을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에 있는 이미지를 불러들여 적용하기


01.이번에는 약간 색다른(?) 방식으로 적용해보겠습니다. 온라인 상에 보시는 것처럼 귀여운 고양이 이미지를 업로드합니다.




02.솔리드 레이어를 하나 불러들인 다음에 Local Diffusion이펙트를 적용합니다. 이번에는 Mode에 Text to Image로 선택합니다. Add Text Input버튼을 클릭한 다음 Mask이름에 https://cdn.discordapp.com/attachments/1100170312106127410/1110912541841969173/cute_little_kitty_style-Fantasy_Art_width-832_height-1216_seed-2027185280ts-1684932586_idx-0.png 입력합니다.

Seed값을 바꿔가면서 원하는 이미지를 얻을 때까지 작업해봅니다. 아마도 꽤나 시간이 걸릴 것입니다. 물론, 이상한 이미지들도 얻으실 수 있습니다. 위의 Prompt는 미드저니에서 가져온 것입니다. 같은 Prompt라도 미드저니에서 보여주는 결과물과는 큰 차이가 나긴 합니다.






Local Diffusion


01. https://aescripts.com/local-diffusion/  사이트에서 다운 받으실 수 있습니다.






Local Diffusion 초기 설정


01.이번에는 Local Diffusion이펙트를 처음 적용했을 때의 상태에서 셋팅하는 것을 알아보겠습니다. 솔리드 레이어를 하나 만든 다음에 Add Text Input버튼을 클릭합니다. 그러면, 솔리드 레이어에 Mask가 생성됩니다. Mask 이름의 기본설정이 “a bubble pattern”입니다. 물방울 패턴을 만들라는 Prompt입니다. 이처럼 Mask의 이름을 이용하여 Prompt를 입력하는 방식입니다.




02. 기본 값은 Model이 Base입니다. 속도가 빠르게 렌더되는 장점이 있지만 퀄리티는 떨어집니다. Advanced로 설정하면 퀄리티는 좋아지지만 렌더 속도가 상당히 느려집니다.




03.현재 솔리드 레이어의 사이즈는 HD 사이즈입니다. 하지만 이미지는 인스타그램에 올라가는 이미지처럼 가로와 세로의 길이가 같습니다. 현재 Aspect Ration값이 1:1로 되어져 있기 때문입니다. 이 부분을 16:9로 바꿔보겠습니다.



04. 화면에서 작거나 크지 않도록 Displaying / Fit로 설정합니다.



05. Mask의 이름에 “mechanical orc made of metal parts on the battlefield, trending on artstation, dramatic lighting, firesparks”  이렇게 입력합니다. 앞서 보여드렸던 Aescript의 주소에 있는 Prompt입니다. 좀 더 생성된 이미지를 확대하여 확인해보시면 디테일한 부분들도 보실 수 있습니다.



06. Seed값을 바꿔가면서 확인해보시기 바랍니다.



07.Local Diffusion을 사용하면서 가장 짜증(?)이 났던 부분은 렌더의 진행상황을 볼 수 없다는 것이었습니다. 하나의 이미지가 생성되면 하단에 프레임 렌더타임이 표시됩니다. 한 프레임이 렌더되는 시간을 체크하시면 기다리시는 시간을 짐작하실 수 있을 것입니다.



08. 이번에는 “futuristic gigantic city, highly detailed, golden sunset, cinematic, photorealistic rendering, digital skyscrapers, flying cars and spaceships”  Prompt를 입력해보겠습니다. 노을이 지는 미래 도시가 만들어질 것입니다.




Midjourney에서 Prompt활용하기


01.일단 미드저니에서 마음에 드는 작품을 찾습니다. 찾으셨다면 Prompt를 Copy합니다. 상당히 퀄리티가 높은 작품을 만들어 낸 Prompt입니다.




02. AE에서 모나리자 이미지를 불러들였습니다.




03. 모나리자의 이미지에 Prompt를 더해보겠습니다. Mode를 Source + Text to Image로 설정합니다. 이 작업에서 중요한 것은 바로 Prompt Influence On Source 옵션입니다. Prompt명령이 얼마나 이미지 소스에 영향을 미칠 것인가를 결정하는 옵션입니다. 기본 값이 0.25 정도되니까 0.8은 상당히 높은 수치입니다.




04.Prompt Influence On Source 값을 0.5로 입력해보았습니다. 오리지널 모나리자의 머리모양이나 포즈 등이 상당히 비슷한 상태에서 바뀌었습니다.




05.Prompt Influence On Source 값을 1 이상으로 올려주면 다른 느낌의 이미지를 보실 수도 있습니다. 

AI 이미지 생성시 아직은 고질적으로 나타나고 있는 손가락에 대한 표현 등이 이상하긴 하지만 앞으로 점점 더 나아지리라고 생각합니다. 




06. 이번에는 Prompt에 Zombie라고만 입력해보았습니다. 앞서 말씀드렸던 포토샵에서는 Zombie라는 단어가 Prompt에 입력은 되지만 실행이 안되었습니다. 가이드라인에 금지된다고 나오더라구요. 아직 베타테스트라서 그럴 수도 있습니다. Prompt Influence On Source 값을 서서히 높혀주면서 결과를 지켜보았습니다. ( 조금 무서워지긴 하네요. )




Photoshop Generative Fill


01. 이번에는 포토샵에서의 Generative Fill 기능을 다시 살펴보겠습니다. 보시는 것처럼 해변사진을 한장 불러들인 다음 원하는 영역을 선택합니다.




02. “sea turtle, marine turtle”이라고 입력합니다. 그런 다음 Generate버튼을 클릭합니다. 프로세스 bar가 나와서 열심히 계산을 합니다.



03. 바다 거북이 합성된 모습을 보실 수 있을 것입니다. 노을 또는 새벽녁에 걸맞는 배경이미지에 잘 어울리는 거북이가 자동으로 합성되었습니다. 정말 놀랍죠.  하지만 앞으로가 더 기대되긴 합니다. 이제 이런 식으로 계속 발전이 된다면 대충 여러 개의 이미지들을 불러들여서 배치시킨 후에 원하는 조명 또는 배경을 지정해주면 자연스럽게 여러 개의 이미지들을 합성해주는 것도 생겨나겠죠.




04. 이번에는 Generative Fill의 또 다른 기능을 살펴보겠습니다. 보시는 것처럼 세로로 긴 자유여신상의 사진입니다.




05. Crop툴을 이용하여 보시는 것처럼 사이즈를 좌우로 늘려줍니다.




06. 불러들인 이미지를 선택합니다. 그런 다음에 Invert selection버튼을 클릭합니다.




07. 이미지를 제외한 나머지부분들의 영역이 선택되어진 것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이제 Generate버튼을 누르기만 하시면 됩니다.



08. 자동으로 좌우의 빈공간을 이미지로 채워줍니다. 물론, 아직 베타버전이라서 그런지 원본 이미지와 새롭게 만들어진 이미지가 만나는 경계부분에 미세하게 톤이 맞지 않는 것들이 보여지긴 합니다.




이젠 일반인들도 너무 쉽게 합성 및 다양한 작업들을 손쉽게 할 수 있는 세상이 우리 곁에 다가왔습니다. 아마도 앞으로는 더 편해지고 쉬워지겠죠. 이제 디자이너의 감각이나 컨셉 등의 아이디어가 더더욱 중요한 시기가 이미 다가온 듯 합니다.

디자이너들은 더더욱 AI관련 프로그램이나 기능에 관심을 가져야 할 때입니다. 제대로 활용을 잘 하는 디자이너와 그렇지 못한 디자이너의 차이는 점점 더 벌어질 것이니까요.